경기도 어린이집 납 안전성 검사 결과 ‘모두 적합’. 시설 개선은 시급-도정/시정

경기도 어린이집 납 안전성 검사 결과 ‘모두 적합’. 시설 개선은 시급 > 도정/시정

본문 바로가기
    • 맑음
    • -3.0'C
    • 2024.03.01 (금)
  • 로그인
사이트 내 전체검색

도정/시정

경기도 경기도 어린이집 납 안전성 검사 결과 ‘모두 적합’. 시설 개선은 시급

페이지 정보

작성자 작성일 23-11-29 23:28

본문

어린이집+납안전성+검사.jpg

- 2026년 적용 예정 기준치에 따르면 23%가 부적합에 해당 



○ 보건환경연구원, 어린이집 대상 중금속 환경유해인자 지원사업 추진 실시 

 - 4월부터 14개 시군 40개소 어린이활동공간에 대한 선제조사 결과, 중금속분야(제2호, 제5호) 기본검사 및 정밀검사 결과 23% 납(Pb) 기준초과 

 - 2026년부터 강화된 기준 적용 대비 자발적 시설개선 유도, 개선지원 등 필요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이 지난 4월부터 11월까지 경기남부지역 어린이집 40개소의 바닥재, 마감재 648건을 대상으로 중금속 납 안전성 검사를 시행한 결과 모두 안전한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2026년부터 적용될 새로운 기준치와 비교하면 전체 23%(152건)가 부적합 판정 대상이어서 시설 개선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검사는 환경안전관리기준 중 중금속 분야(제2호, 5호)의 기본 검사(XRF:중금속간이측정기)와 정밀검사(시료채취) 방식으로 진행됐다. 우선 현재 어린이 활동공간에 대한 납 함량의 법적 기준치 600mg/kg로 봤을 때는 기준치 초과 건이 없었다. 


그러나 환경보건법 제23조에 따라 2026년부터 적용될 기준치 90mg/kg로 검사했을 때 152건이 기준치를 초과했다. 납 기준을 초과한 시설은 검출 부위의 마감재나 바닥재에 친환경 시트지를 부착하거나 친환경 제품으로 교체하면 시설을 개선할 수 있다. 연구원은 지자체들이 강화된 기준에 대한 적극적인 홍보로 시설들이 자발적으로 개선하도록 유도할 것을 당부했다. 


성연국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 대기환경연구부장은 “환경안전관리기준 강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기존 노후 어린이놀이시설의 신속한 시설 개선을 권고함으로써 어린이들이 안심하고 건강하게 생활할 수 있는 친환경 어린이 활동공간 제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회사소개 | 개인정보처리방침 | 서비스이용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모바일버전
 
본 사이트는 이메일주소를 무단수집하는 행위를 거부합니다. [법률 제 8486호]
[사무실]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수정남로52번길 30,3층(수진동) TEL : 031 - 623-5230
[대표전화] 010-2777-7572 FAX/ 031-741-5230 [대표E메일] NBU9898@NATE.COM [등록번호]경기, 아51602 [등록일] 2017년 7월31일
[발행인/편집인] 양정애 [청소년보호책임자]양정애 제호 : 성남종합뉴스 .

Copyrights ⓒ 2017 성남종합뉴스 All Rights Reserved